‘예뻐지는 비결’ 여기 있다! 뷰티 트렌드 중심에 선 KCI의 소재

2019.03.29 11:23



예뻐지고 싶다는 생각은 누구나 하죠? 덕분에 뷰티에 대한 관심이 무척 높은데요. 우리나라의 뷰티 산업은 전 세계적으로도 화제가 되며 ‘K-뷰티’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트렌드를 앞서나가는 국내 뷰티 산업의 최근 화두는 ‘성분’입니다. 화장품의 성분 중에 유해 성분은 없는지, 있다면 몇 개나 되는지 확인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어요. 성분에 따라 구매 여부를 결정하다 보니 어떤 성분으로 만들어졌는지가 매우 중요해졌습니다.  


삼양그룹은 소재과학 전문 코스메틱 브랜드 ‘어바웃미’를 통해 화장품 소재를 생산하고 있었는데요. 최근 화장품 원료 제조 전문 업체인 KCI를 인수 합병하면서 극강의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삼양그룹에서 만나는 예뻐지는 비결! 무엇이 있는지 바로 확인해보겠습니다. :) 



KCI 공장 전경


2017년 말 삼양그룹 계열사로 편입된 KCI. 바로 이곳에서 예뻐지는 비결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KCI는 우리 생활에 밀접한 뷰티 및 퍼스널 케어용 필수 기능성 소재를 생산하고 공급하는 기업인데요. 고품질 다품종의 원료를 이용해 다양한 제품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살펴볼까요? 



KCI의 헤어케어 소재


KCI가 대표적으로 생산하는 소재는 폴리머(폴리쿼터늄-10, 구아폴리머)입니다. 샴푸 제품에 필수 첨가물로 사용되며 모발을 윤기 있고 매끄럽게 만들고 정돈된 느낌을 주는 역할을 하죠. 이외에도 보습감 강화를 위해 바디클렌져 등에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또 천연 원료인 유채 종자를 이용해 만드는 양이온 계면활성제는 컨디셔닝 효과를 부여하는 원료로, 린스나 트리트먼트 제품에 많이 사용되는데요. 정전기 방지의 기능도 갖고 있으며, 살균효과가 있어 일부 품목에는 섬유 관리용 제품에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KCI의 스킨케어 소재 


KCI는 헤어케어 제품뿐 아니라 스킨케어 제품의 원료도 생산하고 있는데요. 특히 MPC는 피부의 세포벽과 유사한 생체 친화형 원료로 콘택트렌즈에도 적용될 정도로 자극성이 낮은 물질입니다. KCI에서 개발한 MPC 유도체는 화장품 용도로는 세계에서 단 2곳만이 생산하고 있는 독특한 원료입니다. 


KCI에서 화장품 용도로 개발한 MPC 유도체는 피부에 잘 흡착되어 보호막을 형성해서 수분 손실을 막아주고 외부로부터의 오염인자를 차단하는 역할을 해 주는데요. 많이 알려진 히알루론산보다도 높은 보습효과를 가졌으며, 뽀송뽀송한 사용감을 내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MPC 유도체는 시중에서 판매하는 제품 중에서도 확인할 수 있답니다! :) 





이 밖에 세정제용 폼부스터, 매니큐어용 레진, 공업용 유화제 등의 소재도 만들고 있는 KCI는 더 넓은 글로벌 시장을 향해 힘찬 발걸음을 내딛는 중입니다. 삼양그룹 내 계열사 간의 역량을 합쳐 새로운 기술을 발굴하는 신규 사업에 도전하고 있죠. 




뷰티 트렌드 중심에서 만난 삼양그룹, 내일은 어디에서 만날 수 있을지 기대되지 않나요? 앞으로도 삼양그룹은 우리 삶이 풍요롭고 편리해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Posted by Say Samyang
0 Comment CLOSE

댓글을 달아 주세요